아이폰4의 수신룰과 관련된 공방이 가열되고 있는 가운데 과연 진실이 무엇인가에 대하여 세간의 이목이 주목되고 있습니다.

문제의 핵심은 아이폰4에서 왼쪽 아래 부분을 손으로 잡을 경우에 수신율이 감소하는 현상이며, 이러한 현상은 와이파이 보다는 3G에서 더 자주 발생한다는 것입니다.

문제는 과연 이러한 수신율 불량의 문제가 핸드폰에서 일반적으로 나타나는 제품에 내재된 기술적인 한계상 피할 수 없이 발생하는 것인지, 아니면 애플 아이폰4에서만 발생하는 현상인지 하는 것입니다.

iPhone 4 by
BasBoerman


현재까지의 애플의 주장은 당연히 이러한 현상이 어떤 휴대폰에서나 발생하는 일반적인 현상이라고 주장합니다. 그리고 우리나라의 블로거들 중 상당수도 이러한 애플의 주장에 수긍을 하며 그 근거로 삼성전자의 갤럭시S 사용설명서를 들고 있습니다.

[갤럭시S 사용설명서]

갤럭시S의 사용설명서를 보면 통화 중 또는 데이터 통신 중에 안테나가 내장된 부분을 손으로 잡게 될 경우 통화 품질이 떨어지거나, 배터리 소모량이 많아 질 수 있으며, 휴대전화의 안테나가 내장된 부분에 금속 재질의 스티커 등의 액세서리 사용 시 통화 품질이 떨어질 수 있음을 명시하고 있습니다.

위 갤럭시S의 사용설명서 만을 보면 수신율 불량이 제품에 내재된 일반적인 현상으로 보여지기도 합니다.

그러나 제품 자체의 결함이라는 주장도 계속 제기되고 있으며 실제 이런한 문제는 아이폰4 운영체계가 전파의 신호 강도를 잘못 받아들여 발생하는 것으로 단순히 소프트웨어의 업데이트로 해결될 수 있다는 주장도 나오고 있습니다.

들리는 말로는 이번 주에 애플이 안테나 수신 문제를 해결하기 위하여 iOS4 업데이트를 할 것이라는 소문도 있고 애플에서 문제 해결을 위해 범퍼를 무상으로 제공할 것이라는 의견도 있습니다.

필자의 경우 예전에는 애플 제품에 대한 흠집내기가 무분별한 언론의 배끼기에서 비롯된 것으로 판단을 한 바 있습니다.

관련 글 참조 : 아이폰4 액정결함, 수신률 불량, 볼륨버튼 결함, 그렇게 심각한가?

물론 제품자체의 성능과 관련된 하자의 원인이 일반적인 사항으로 문제의 소지가 없는 것인지 아니면 제품 자체의 결함인지에 대한 판단을 필자가 할 수는 없는 것이지만, 아이폰4의 경우 그 문제 제기가 언론의 과도한 흠집내기에 의하여 확대된 측면은 있을 수 있으나 어느 정도 제품 자체의 결함은 인정을 할 수 밖에 없을 것 같습니다.

조만간 애플에서 스프트웨어를 업그레이드나 기기에 다른 물리적인 조치를 통하여 이 문제에 대한 해결 방안을 마련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반응형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