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제나 간편하게 가서 쉬고 올 수 있는 장소, 오늘 소개해 드리는 오금공원이 바로 이런 장소입니다

5호선, 3호선 오금역에서 나오면 바로 얕은 야산이 있는데, 이 곳이 바로 오금공원입니다.


가볍게 산에도 오르고 좋은 경치도 감상을 할 수 있는 곳입니다. 처음 입구에 있는 폭포, 정자부터 멋스럽고 남다른 경치를 보여줍니다.


아래 사진으로 소개해 드립니다.

해당 사진은 무료 이미지 사이트 http://image.pe.kr 에도 업로드 할 예정이니 필요하신 분은 http://image.pe.kr에 오서서 다운로드 받으시기 바랍니다.


송파경찰서에서 바라본 공원의 모습입니다.


공원으로 올라가는 입구에 있는 폭포입니다. 물이 나오지 않을 때 간 것이 아쉽습니다.


산길을 따라 걷다 보면 이렇게 운동기구도 많이 있습니다.


이곳은 오금동이 유래한 곳에 기념비를 세워 놓은 곳입니다.


금방 한 바퀴 돌아서 다시 정자가 있는 곳으로 왔습니다.


정자 아랫부분에 둥그렇게 피어 있는 고사리를 발견했습니다. 고사리 모양이 정말 독특했습니다.

반응형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