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가 온라인 콘텐츠 서비스 기능을 강화한 2010년형 네트워크 블루레이 플레이어 시리즈(모델명: BD560/570) 14일 국내 시장에 출시했다.

 

이 제품은넷캐스트 (NetCast™)’기능을 적용, 단축 아이콘을 한 번만 누르면 동영상 감상이나 웹 앨범, 날씨 등 온라인 정보 서비스를 손쉽게 이용할 수 있다.

 

‘넷캐스트 (NetCast™)’는 올해부터 LG전자의 네트워크 블루레이 플레이어, 홈시어터 등에 적용되는 온라인 콘텐츠 서비스 기능을 통칭하는 브랜드다.

 



LG전자 "2010년형 네트워크 블루레이 플레이어 시리즈 출시" by LGEPR

 

이 번 제품은 기존 유튜브(YouTube) UCC(사용자 제작 콘텐츠) 감상 서비스 외에도 구글의 웹 앨범 서비스인 피카사 (Picasa)와 세계적인 기상 정보 제공 서비스인 아큐웨더(AccuWeather) 기능을 추가해 콘텐츠 접근성을 높인 것이 특징 이다.

 

음악 정보를 손쉽게 검색할 수 있는 기능도 추가됐다. 예를 들어 영화를 감상할 때 배경음악 의 정보가 궁금해 리모컨의 단축키(Music ID)를 누르면, 온라인 데이터베이스(gracenote.com)에서 음악파일의 상세정보(제목, 장르, 가수, 앨범 자켓 등)를 자동으로 검색해 보여준다.

 

또한, CD를 재생하면서 원하는 곡을 MP3파일로 외장하드에 실시간 녹음해 저장할 수 있는 기능도 갖췄다.

 

한편, BD570제품의 경우 인터넷 접속과 멀티미디어 기기와의 무선 연결도 쉽고 간편해졌다.

 

무선인터넷 접속기능인 와이파이(Wi-Fi)를 적용했고, 홈네트워크 기술 인 DLNA(Digital Living Network Alliance)를 통해 집안의 PC, 휴대폰, 카메라 안의 동영상, 음악파일을 무선으로 공유해 재생할 수 있다.

 

공용 인터넷 파일 시스템 규격(CIFS:Common Internet File System)도 채택, PC를 직접 작동하는 것처럼 멀티미디어 파일을 무선으로 빠르게 공유해 재생한다.



LG 2010년형 네트워크 블루레이 플레이어 by LGEPR 

LG전자는 4월 초 3D 블루레이 플레이어(모델명: BX580)도 출시해 판매 중이다.

 

이 제품은 HDMI 1.4 표준규격을 지원해 3D로 제작된 영화와 게임, 사진 등을 3D TV를 통해 실감 있는 입체 영상으로 즐길 수 있다.

 

LG전자 이태권 한국 HE 마케팅팀 팀장은인터넷을 통해 간단한 조작만으로도 다양한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네트워크 블루레이 플레이어로 국내시장을 주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출하가는 BD560 290,000원대, BD570 340,000원대, BX580 390,000원대이다.

반응형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