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베어스가 시범경기 3연승을 질주하며 무서운 초반 상승세를 보여주고 있습니다. 특히나 이러한 상승세는 WBC 참가로 인하여 이종욱, 고영민, 김현주, 임태훈 등 팀의 주축선수들의 공백이 있는 상황에서 이루어낸 것으로 더욱 의미가 크다고 할 것입니다.

 

바로 3 17일에 벌어진 삼성라이온즈오의 2009 시범경기에서도 두산이 장타력을 앞세워 6회서만 대거 10점을 뽑아내며 삼성 라이온즈에 역전승을 거두었고 이로서 삼성 라이온즈는 시범경기 2연패에 빠지게 됐습니다.

이날 경기에서는 4회까지 삼성 선발 루넬비스 에르난데스-두산 선발 김상현의 호투 속에 투수전으로 이어지던 양 팀의 경기는 5회말 진갑용이 선두 타자 강봉규의 우전 안타와 2루 도루, 상대 포수 김진수의 악송구로 맞이한 1 3루 찬스서 적절한 우익수 희생플라이를 때려내며 선제점을 이끌어 냄으로서 균형이 깨지며 분위기가 삼성으로 기우는 듯 했습니다. 삼성은 5회말 공격에서 손주인의 좌익수 방면 2루타로 또다시 득점 찬스를 맞이한 뒤 신인 김상수 1타점 좌중간 3루타로 추가점을 올리며 2-0으로 달아났습니다.

 

그러나 두산은 곧바로 이어진 6회초 화끈한 타격을 앞세워 대거 10점을 뽑아냈습니다. 5회까지 3피안타 무실점으로 호투한 에르난데스에게 묶이던 두산은 선두 타자 김진수의 중견수 방면 2루타와 김재호의 중전 안타로 무사 1,3루 찬스를 얻었으며 곧바로 이어진 정수빈의 볼넷 이후 오재원의 밀어내기 볼넷으로 1점을 만회한 뒤 무사 만루 찬스서 바뀐 투수 최원제를 상대로 유재웅 2타점 우익수 쪽 2루타를 뽑아내며 3-2 역전에 성공했습니다.

맷 왓슨의 1타점 희생 플라이, 1사 만루서 민병헌의 밀어내기 몸에 맞는 볼로 단숨에 5-2를 만든 두산은 6회 두 번째 타석을 맞은 김진수 2타점 좌익수 키를 넘는 2루타, 정수빈 1타점 좌전 안타, 오재원 1타점 우전 안타로 9-2까지 점수를 벌여 놓은 뒤 유재웅 1타점 중전 안타로 2경기 연속 10득점을 올리는 파괴력을 발산했습니다.

뒤이은 삼성의 6회말 공격에서는 양준혁 1타점 중전 안타로 만회점을 올린 뒤 8회 두산의 네 번째 투수 원용묵으로부터 연속 3개의 볼넷을 골라내며 무사 만루 찬스를 맞았으나 강봉규의 유격수 병살타 때 3루에 있던 허승민이 홈을 밟아 아웃 카운트 2개를 쌓으며 1점을 만회하는데 그치며 이후에 양준혁의 우중간 투런을 추가하여 6-10까지 추격하는 데 만족해야만 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시범경기에서 좋은 활약을 선보이고 있는 유재웅 선수, 사진 : 베어스 홈페이지>



이날 경기에서는 두산의 선발투수 김상현의 좋은 피칭이 인상적이었으며 타격에서는 3번 타자 겸 좌익수로 선발 출장한 유재웅의 역전 결승타를 포함한 4타수 2안타 3타점의 맹 활약이 두드러졌습니다.

 

정규시즌에서의 두산의 활약이 기다려지게 하는 좋은 경기였습니다.

2009/03/12 - [리뷰&리뷰] - 세계지도와 GPS가 내장된 Nokia N95-3
2009/03/12 - [법률정보] - 합법적으로 은닉 재산 찾아내기
2009/03/05 - [법률정보] - 상법상 이사의 겸직금지 의무 총정리
2009/03/02 - [신변잡기] - 인터넷 팩스, 꼭 필요한가?
2009/02/09 - [UCC] - 유튜브에 올라온 김연아 애니메이션

반응형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