근막통증증후군의 증상, 원인, 치료방법 및 예방법

 

1. 근막통증증후군의 정의

근막통증증후군은 근육의 외상이나 과다한 사용, 정신적 스트레스 등으로 인해 근육과 근육을 감싸고 있는 근막이 단단하게 뭉치면서 자극에 과민하게 반응해, 통증이 발생하는 질환입니다.

 

해당 근육의 통증과 이에 동반한 연관통, 운동 제한 등의 여러 증상이 발생하며, 아픈 곳의 근육을 만졌을 때 딱딱한 덩어리가 만져지고, 해당부위를 눌렀을 때 저린 느낌이 동반되기도 합니다.

 

2. 근막통증증후군의 증상

근막통증증후군의 대표적인 증상은 근육통이며, 근육통은 자발통, 압통, 연관통 등의 형태로 나타납니다.

자발통이란 자극을 가함이 없이 평상시에도 자연히 생기는 통증을 말하며, 화끈거리거나 날카롭게 쑤시는 느낌, 감전된 듯 저리는 느낌으로 올 때도 있고, 더러는 설명하기 어려운 통증을 느끼기도 하는 등 쥐어짜는 듯한 극심한 통증이 지속 적 또는 간헐적으로 발생합니다.

압통은 눌렀을 때 나타나는 통증이며, 연관통은 연관통은 통증이 있는 자극 부위가 아닌 다른 위치에서 인지되는 통증을 말합니다.

 

이러한 통증은 둔하고 쑤시며, 깊고 넓게 분산된 영역으로 나타납니다.

 

통증 유발점이 목 주위 근육이라면, 두통, 눈 주위의 통증, 귀울림(이명), 어지럼증이 생길 수 있으며, 통증 유발점이 어깨 근육이라면, 팔이나 손에 저리거나 힘이 빠지는 느낌이 들고, 통증 유발점이 허리나 엉덩이라면 엉덩이와 다리가 저립니다.

통증 유발점이란 약화된 근육이나 위축이 없지만 누르면 아픈 부위를 말합니다.

 

3. 근막통증증후군의 원인

근막통증증후군의 원인은 다양합니다. 근육의 외상이나 과도한 사용, 정신적 스트레스 등이 원인일 수도 있으며, 자세 이상, 외상, 여러 근골격계 질환도 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근막통증증후군의 정확한 발생 기전은 명확하지 않으나, 일반적으로 근육의 과도한 사용, 근육의 지속적인 수축과 이완, 외상 등으로 인해 신경근 접합부에서 아세텔콜린이 과도하게 분비되면, 근 수축이나 주변 혈관의 압박이 지속적으로 발생하여 근육에 대한 영양과 산소 공급에 장애가 유발되어 발생한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4. 근막통증증후군 치료방법

모든 질병이 그렇듯이 근막통증증후군도 조기치료가 중요합니다. 따라서 근막통증증후군이 의심될 때 조기치료를 시행해 악화되거나 만성화되는 것을 막을 수 있습니다.

 

치료방법으로는 약물치료, 스트레칭, 마사지, 물리치료, 통증유발점 주사요법 등이 있습니다.

근막통증증후군 초기에는 적절한 휴식을 취하고 가벼운 물리치료를 통하여 증상개선이 필요합니다.

 

초기에 치료를 소홀히 할 경우 통증의 범위가 넓어지고 만성화 될 수 있습니다.

 

5. 근막통증증후군 예방법

근막통증증후군 예방을 위해 바른 자세가 중요합니다. 평소 잘못된 자세를 교정하고, 근육의 부담을 줄이는 자세와 스트레칭을 자주 해 주어야 근육의 신축성과 유연성을 되찾을 수 있습니다.

, 근막통증증후군을 예방을 위해서는 올바른 자세와 지속적인 스트레칭이 필요합니다.

반응형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