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호동이 이번 세금 과소납무 사건으로 인하여 연예계를 잠정 은퇴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침통한 표정으로 눈물까지 글썽거리며 기자회견을 하는 모습이 정말 안타까웠습니다.

이전에도 같은 취지의 글을 쓴 적이 있듯이 강호동이 의도적으로 탈세를 할 목적으로 세금을 탈루했다면 모를까 고의가 아닌 단순한 과소납부 임에도 불구하고 수입이 많다는 이유만으로 비난을 받으며 퇴출 운동까지 일어났다면 강호동에게 아주 조금의 동정을  보내는 것도 그리 이상한 일은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관련 글 참조
강호동에 이어 김아중까지, 조사하면 나오는 연예인 세무조사, 믿을만 한가?


HomePlus by newsnk 저작자 표시동일조건 변경허락


그런데 조금 의아한 것은 강호동이 정말로 이번 세금 문제로 인하여 잠정은퇴 하는 것인가 하는 점입니다.

아주 완전히 은퇴를 하는 것도 아니고 잠정 은퇴를 한다는 것 또한 미심쩍은 부분입니다. 도대체 잠정이라는 것은 얼마만큼의 기간을 말하는 것일까요?

저는 강호동의 이런 석연찮은 잠정 은퇴를 하게 된 이유가 세금 과소납부에 따른 것이 아니고 강호동이 최근에 밝힌 바 있는 1박2일 하차설과 관련이 있을 수 있다는 생각을 해 봅니다.

얼마전 강호동이 종편채널로 옮길 것이라는 소문과 함께 1박2일 하차 의사를 밝힌바 있고 이 여파로 1박2일 종결이라는 엄청난 파장을 불러 일으키게 되었습니다.

강호동 입장에서는 엄청난 부담감을 느낄 수 밖에 없는 상황이 된 것입니다.

이런 상황에서 터진 세금문제는 '잠정은퇴'라는 모든 책임을 짊어지는 듯한 애매한 말 한마디와 함께 자연스럽게 강호동이 1박2일에서 하차를 할 수 있게 해 줌과 동시에 '잠정'이라는 기간이 의미하는 그 시간이 지나면 서서히 복귀설을 흘리며 종편채널로 복귀를 할 것이라는 예측을 가능하게 해 줍니다.

강호동은 1박 2일을 그만 두고 종편채널로 가고 싶어하던 차에 아주 좋은 구실을 만나 잠정은퇴라는 이름으로 연예계를 아주 잠시동안 떠나 있을 수 있게 된 것일 수도 있습니다.

소위 말하는 울고 싶은데 뺨 맞은 격이라는 말이 이런 경우가 아닐까 합니다.
반응형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