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마트의 통큰치킨이 각종 패러디까지 등장을 하며 높은 인기를 구가하고 있습니다.

이번 주말에는 꼭 아침일찍 롯데마트에 가서 통큰치킨을 사야만 할 것 같습니다.

사실 그 동안 동네 치킨가게 치킨값이 너무 바쌌던 것이 사실입니다. 어느 순간 만원을 넘어가더니 이제는 15,000원이 넘는 것은 기본이고 심지어 거의 2만원에 육박하는 곳도 있습니다.

같이 배달해 주는 생맥주 값도 너무 비쌉니다.

생맥주 500CC가 3,000원입니다. 그 마저도 담아오는 용기가 1,000CC짜리라고 1,000CC단위로만 판매하고 500CC는 팔지 않는 곳도 많이 있습니다.

그리고 왜 쿠폰 10장 모아서 무료 치킨 시키면 콜라는 같이 안주는지...

이래 저래 동네 치킨가게에 불만이 많던 참에 출시된 것이 롯데마트의 통큰치킨입니다.



물론 대기업이 동네의 영세상인이 운영하는 작은 치킨집 영역까지 침범하는 것은 그리 바람직해 보이지는 않습니다.

그러나 적어도 이번 일로 동네 치킨가게도 다시 한번 경쟁력 제고를 위해 무엇을 해야 하는가를 생각해 보는 계기가 되어야 할 것입니다.

아래 동영상 감상해 보시기 바랍니다.


 

반응형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