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톤 오노 (Apolo Anton Ohno) / 쇼트트랙선수
출생 1982년 4월 22일
신체 키173cm, 체중75kg
팬카페
상세보기

헐리웃 액션으로 김동성 선수의 금메달을 빼앗아가며 일약 한국민들이 싫어하는 스포츠선수 1위에 등극한 오노 선수가 이번 밴쿠버 동계올림픽에서도 망발을 서슴지 않아 다시 한번 원성을 한 몸에 받고 있습니다.

바로 14일에 밴쿠버 동계올림픽 쇼트트랙 1500m 결승에서 4위로 달리다 한국선수들끼리의 충돌로 은메달을 차지하고 나서 뛸 듯이 기뻐하는 모습을 보이던 오노가 경기 직후에는 “이번 경기에서 한국 선수들이 실격 처리되길 바랬다”고 말해 한국 팬들의 분노를 샀습니다. 그리고 정작 ‘한국 선수의 방해가 없었다면 금메달을 딸 수 있었다.’라는 발언도 했다고 합니다.

skate25 by taminator 저작자 표시비영리변경 금지

오노는 경기 후 기자들과의 전화 인터뷰에서 “한국 선수들을 인코스로 추월하려 했는데 한국의 한 선수가 왼손으로 막아 속도를 크게 줄여야 했다”며 “그렇지 않았으면 경기 결과가 크게 달라졌을 것”이라고 말했다고 합니다.

거의 경기 막바지까지 4위에 머물러 있어 메달권과는 거리가 멀었던 오노가 한국선수들의 실수로 인하여 어부지리로 은메달을 목에 걸었으면 감지덕지로 고마워하지는 못할 지언정 뻔뻔하게 망언을 일삼는 것을 보니 역시 피는 속이지 못한다는 말이 맞는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한국 선수들이 실수를 빨리 잊고 남은 경기에서 선전하기를 바랍니다.
반응형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
  1. thumbnail
    담빛

    정말이지 오노는.. ㅡㅡ^

  2. thumbnail
    자유여행가

    2등 3등을 달려가던 우리선수들이 결승점을 앞에두고 부딫혀서 넘어지는 바람에

    그냥 줏어 먹은 은메달....운이 넘 좋은 것이죠

    그러면 조용이 겸손하게 있어야 하고 미안해 할줄 알아야 하는데...

    실력은 4등인데 2등했으니...우리 사투리로 " 얼마나 쪽팔려"

  3. thumbnail
    디나미데

    하여튼 임마는 재수가 없어~ 밥 맛도 없어~ 싸가지도 없어~

    오늘 CNN 보니까 이 놈 동메달 딴거 언급하면서 금메달, 은메달 딴 선수가
    누군지 조차 언급도 안 하더군요. 망할 백인 양키 앵커 오크뇬들 같으니라구..

    • thumbnail
      젊은시인
      2010.02.22 09:44 신고

      하여튼 문제가 있는 인간이고 보기만 해도 기분이 안좋아지는 그런 인간이건 확실합니다.
      ㅎㅎㅎ 오늘도 좋은 하루 되새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