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evitz 가죽 북커버 구입 및 사용기

 

가끔 자주 보거나 들고 다니는 서적의 커버를 가죽으로 제작해서 사용하면 고급스러운 이미지와 함께 패션소품으로도 활용할 수 있겠다는 생각을 하곤 했습니다.

 

그래서 혹시나 인터넷에 가죽 북커버와 관련된 제품이 있는지 찾아 봤습니다.

대부분의 제품이 제가 가죽을 구입해서 직접 재단을 하고 제작을 해야 하는 것들이었습니다


그런데, 다양한 사이즈의 제품을 제가 선택하여 구입할 수 있는 것이 있어서 일단 큰 맘 먹고 구입을 해 봤습니다.




4X6 배판에 책의 두께는 2.5cm에 맞춘 크기입니다. 이렇게 해서 들고 다니면 책 하나만 들고 다녀도 마치 가방을 들고 다니는 듯한 멋스러움을 연출하게 됩니다.



커버를 펼친 모습입니다. 양 옆으로 책 표지를 끼워 사용할 수 있고, 카드나 명함 등을 넣을 수 있는 공간도 만들어져 있습니다.


그리고 가운데 상단에 홈을 내서 줄을 연결함으로써 책갈피까지 만들어 놨습니다.



이렇게 박스에 담겨 배송이 되니 선물용으로도 좋을 것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다만, 단점은 가격이 비싸다는 점입니다. 그저 북 커버 하나 사는데 이렇게 비싼 금액을 투자할 필요가 있을까 하는 후회도 조금 있습니다.


하지만 한번 구입하면 아주 오래 멋스럽게 사용할 수 있는 가죽 제품이라는 점에서는 어느 정도 가격적인 부분은 납득할 수 있다고 생각됩니다.

반응형
  • 네이버 블러그 공유하기
  • 네이버 밴드에 공유하기
  • 페이스북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댓글을 달아 주세요

">
  1. thumbnail
    d토삼b

    저도 구입할까 망설였던 제품이네요..갠적으로 헤비츠 제품 좋아합니다..
    가죽이란게 세월이 흐를수록 멋지자나요..구매 잘 하셨어요...평생 사용한다면 남는 장사죠.ㅋ

  2. thumbnail
    d토삼b

    저도 구매하고 싶었던 제품이네요...헤비츠 제품 좋아합니다..구매 잘 하셨어요..^^

  3. thumbnail
    d토삼b

    댓글이 왜이래..ㅋㅋ 본의 아니게 스팸이 되버렸네요...무림고수님 댓글에 수정이 안되나요? 댓글 지울려고 해도 안됩니다...

  4. thumbnail
    젊은시인

    중복 댓글 몇개 삭제해 드렸습니다.